[보도기사] 충북보건과학대학교, 어르신 작업 치료 캠프 열어

2019년 8월 1일 업데이트됨




(청주=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충북보건과학대학교(총장 박용석) 작업치료과는 28일 강당과 캠퍼스 일원에서 도내 어르신 500명을 초대해 ‘사랑해 孝 건강해 孝 행복해 孝!’ 를 주제로 어르신 작업치료 캠프를 진행했다.


초고령화 사회로의 진입을 눈앞에 둔 우리나라는 치매가 사회문제로 대두해 노년 부양비 증가에 따른 경제적 문제가 심각해지고 있다.


치매 문제는 반드시 해결해야만 하는 중요한 사안으로 치매에 대한 지역사회의 협업과 의료전문가의 초기개입, 공공기관의 예방사업에 적절히 대처하지 않으면 사회적 재앙으로도 불러올 수 있어 어느 때 보다 심각성과 중요성이 또한 부각 되고 있다.


캠프 작업치료라는 재활서비스체험을 통해 노인들에게 진정한 치매의 예방법과 정보, 나아가 치매 인식을 개선하고 어르신 공경의 효(孝) 문화 정착으로 우리사회의 적정한 행복온도를 유지하는데 도움 되고자 마련했다.


이번 행사에 지역사회의 유관기관(노인재활병원, 노인요양원, 복지기관 등)과 충북보건과학대학교 작업치료과와 협업으로 지역 사회와 함께 나눔과 서로의 재능기부로 운영됐다.


씨엔씨 푸른병원 강진휘 원장의 치매예방 및 치료 특강을 시작으로 작업치료 수행기술증진 체험, 재활치료서비스, 치매컨퍼런스, 어르신 상담지원 프로그램 등의 다양한 교육과 체험이 이뤄졌다.

이런 서비스 활동을 통해 어르신들 각자 치매 예방을 위한 개인의 수행패턴(습관, 일, 역할, 의식)을 개선하고 지식을 습득하여 자기효능감 및 행복감을 증진 시킬 수 있다.


작업치료과 학회장 박지현(3학년)은 "이번 캠프가 대학생의 전공 나눔을 통해 학문의 중요성과 치료의 가치를 깨닫게 되었고 어르신들이 치매 예방에 대한 올바른 정보와 생활습관으로 치매에 대한 두려움을 극복하고 건강한 노년을 준비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http://www.gukje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581698